NEWS

새 카테고리“日어린이용 방위백서 독도 수정하라”

2021-10-26

서경덕, 日방위상에 항의

 

 

Newsroh=륜광輪光 newsroh@gmail.com 

 

 

10월 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일본의 기시 노부오 방위상에게 '어린이용 방위백서'에 관한 항의 메일을 보냈다고 밝혔다.

 

일본 방위성은 지난 8월 '독도'를 '다케시마'(일본이 주장하는 독도 명칭)로 표기하고 자국 영토로 표시한 지도를 게재한 어린이용 방위백서를 발간했다.

 

초등학교 고학년 이상 청소년 독자를 대상으로 32쪽 분량의 '최초의 방위백서, 완전히 이해하는 일본의 방위'를 홈페이지에 공개했고, 어린이용으로 특화한 방위백서를 내놓은 건 올해가 처음이다.

 

서경덕 교수는 항의 메일에서 "이는 명백한 영토 도발(挑發)이다. 자라나는 일본 초등학생과 청소년이 잘못된 방위백서를 보고 한국을 오해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그는 "첨부한 파일처럼 독도는 한국 영토로 올바르게 수정하고, 앞으로는 거짓된 교육을 삼가해 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독도를 일본땅으로 표기한 '어린이용 방위백서'(좌측)를 서경덕교수가 한국 영토로 올바르게 수정(우측)한 후 국내외에 홍보하고 있다

 

이번 항의 메일은 기시 노부오 방위상의 각 종 SNS계정과 방위성측에도 보냈으며, 일본측 누리꾼에게도 널리 전파하고 있다.

 

그동안 서 교수는 독도가 일본땅이라는 억지 주장을 펼친 내각관방의 포스터 파일, 시마네현의 광고 파일 등을 올바르게 수정하여 국내외로 꾸준히 대응 해 왔다.

 

서경덕 교수는 “내년에 독도의 동도와 서도 사이에서 '초대형 드론쇼'를 연출할 계획이다. 또한 이를 다국어 영상으로 제작하여 전 세계에 홍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FBI가 반크조사? 日극우언론 유투버 (2021.5.10.)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cpkt&wr_id=117 



서울 중구 세종대로 20길 15, 7층(건설회관 701호)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

전화 : 02-732-6025 | 이메일 : gkjeditor@gmail.com

Copyright ©2020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 

All rights reserved.

재외편협                  재외동포저널                  재외동포뉴스                   Global Korean Journalists Symposium                 협회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울 중구 세종대로 20길 15, 7층(건설회관 701호)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

전화 : 02-732-6025 | 이메일 : gkjeditor@gmail.com

Copyright ©2020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