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새 카테고리‘욱일기=전범기’ 서경덕, 도쿄올림픽 통해 전세계 알린다

2021-07-20

2019년 US오픈 테니스 대회때 욱일기 응원을 펼치는 관중(왼쪽)

2019년 럭비 월드컵때 욱일기 머리띠 응원을 하고 있는 관중(오른쪽)


'전 세계 욱일기 퇴치 캠페인'을 꾸준히 펼쳐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1주일 뒤 개막하는 도쿄올림픽을 통해 "욱일기=전범기"임을 전 세계에 알린다.


지금까지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욱일기가 일본 내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으며 정치적 선전이 아니라며 반입 금지 물품에서 제외했었다.


하지만 도쿄도 내 무관중 방침 결정으로 인해 도쿄올림픽에서 일본 관중의 장내 욱일기 응원 우려는 상당수 해소된 상황이다.


그러나 서경덕 교수는 "도쿄도는 무관중이지만 미야기현, 시즈오카현, 이바라키현에서 열리는 축구, 사이클 등에서는 관중을 허용한다는 입장이라 안심할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지난 2019년 일본에서 열린 럭비 월드컵에서 경기장 내 욱일기 응원 뿐만이 아니라, 도쿄 거리 곳곳에서 욱일기 응원이 난무(亂舞)한 사실을 잊어서는 안된다"고 덧붙였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당시 욱일기 응원을 펼치는 관중(왼쪽)

2019년 프리미어12 당시 욱일기 응원을 하고 있는 관중(오른쪽)



특히 서 교수는 "이번에는 일본 내 한인들의 적극적인 제보가 중요하다. 또한 TV 및 모바일로 도쿄올림픽 경기를 시청할때 누리꾼들의 제보 역시 중요한 상황이다"고 전했다.


현재 서 교수는 도쿄올림픽 기간 내 경기장 내외에서 욱일기가 발견 됐을시, 도쿄에 취재를 온 전 세계 주요 언론사에 제보를 하여 "욱일기=전범기"임을 널리 알린다는 계획이다.


한편 서경덕 교수팀은 지난 15년간 전 세계 주요 기관 및 글로벌 기업에서 잘못 사용한 욱일기 디자인을 지속적으로 없애는 성과를 내 왔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비버야, 욱일기는 전범기야” (2021.4.29.)

서경덕, 팝 스타 저스틴 비버에 일침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10262 



서울 중구 세종대로 20길 15, 7층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

전화 : 02-732-6025 | 이메일 : gkjeditor@gmail.com

Copyright ©2020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 

All rights reserved.

재외편협                  재외동포저널                  재외동포뉴스                   Global Korean Journalists Symposium                 협회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울 중구 세종대로 20길 15, 7층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

전화 : 02-732-6025 | 이메일 : gkjeditor@gmail.com

Copyright ©2020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 All rights reserved.